PR

제타미디어의 새로운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기사] 비플릭스, AI 얼굴 인식기술 활용 영화 추천서비스 베타 오픈 18.03.09

 

▲ 제타미디어(대표 김욱)의 영화 스트리밍 서비스 '비플릭스(BFLIX)'가 인공지능(AI) 얼굴 인식기술을 활용한 영화 추천서비스를 베타 오픈했다고 6일 밝혔다. 
 
제타미디어는 문화체육관광부·한국저작권위원회의 저작권 기술개발 사업을 통해 ETRI(한국전자통신연구원)와 인공지능 얼굴 인식기술을 공동 연구 개발해 왔으며,
비플릭스 PC 웹 서비스에 배우 얼굴 인식 기반의 영화 추천서비스를 국내 처음 적용했다.
 
이 서비스는 인공지능 얼굴 인식기술을 활용해 영상 내 배우 얼굴을 자동으로 인식해 부가 정보를 제공하고, 출연 배우를 기준으로 영화를 추천한다. 
 
인공지능 얼굴 인식기술의 인식률은 98.68%로 인터넷 웹페이지들과 자체 보유한 동영상에서 학습 데이터를 수집하고 딥러닝 기술을 적용해 정확도를 높였다. 
 
아울러 콘텐츠 상세 정보와 검색 결과에 본편 영상뿐만 아니라 배우의 출연 장면 클립 영상을 추가로 제공한다. 
 
이는 기존의 운영자가 별도로 영상을 편집하는 것이 아닌 인공지능 얼굴 인식기술을 통해 자동으로 인식해 수집되는 방식으로 영상 저작물의 이용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용자는 출연 장면에 따라 원하는 클립 영상만 모아 편리하게 감상하고, 영화 재생 시에는 자동 인식된 출연 배우의 프로필과 관련 부가 정보를 바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영상 플레이어에 배우의 출연 장면을 구간별로 표시해 손쉽게 구간 이동을 할 수도 있다. 
 
예를 들어 중국배우 '청룽'이 출연한 부분 장면을 감상하려면 사용자가 직접 영화 내에서 구간을 이동해 가면서 해당 부분을 찾아야 했지만, 이제는 시간대별 출연 장면 표식을 통해 한 번에 찾아볼 수 있다. 
 
검색 시에는 특정 작품만이 아닌 '청룽'이 출연한 모든 작품에서 출연 장면 영상을 한 번에 찾을 수 있어서 원하는 배우의 장면만 골라 보는 것이 가능하다. 
 
특히 무명 배우의 정보를 제공할 경우 서비스의 유용성이 높아진다. 제타미디어는 무명 배우 DB를 최대한 확보하는 한편 인공지능 얼굴 인식기술의 인식범위를 유명 배우 중심에서 무명 또는 조연 배우로 확대하고 성능을 고도화해 서비스의 가치를 더욱 향상할 계획이다. 
 
제타미디어 김욱 대표는 "인공지능 얼굴 인식기술을 활용한 영화 추천서비스를 비플릭스 PC 웹 버전에 이어 안드로이드와 iOS 앱 버전에도 확대 적용할 예정"이라며 "관련 기반 기술을 토대로 서비스 응용 분야를 점차 확대하고 기술을 고도화해 서비스 경쟁력을 높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3/06 08:00 송고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8/03/05/0200000000AKR20180305128700848.HTML?input=1195m
 

이전글 클럽박스 서비스 영업 양도 안내 및 개인정보 이전 안내 19.03.06
다음글 [기사] 무료 영화 스트리밍 비플릭스, PC웹 버전 나왔다 17.03.17